간호사교육연구센터, 신규 간호사 업무 적응력을 높이는 간호 실습 시뮬레이션 개발

기존 간호 처치에 초점 맞춘 간호학과 실습 영역에서 상황 판단, 문제 해결 영역으로 시뮬레이션 통해 확대

2021-11-18 10:00 출처: 간호사교육연구센터

NTS 내 실습과 선택 가상 구동 화면

부산--(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8일 -- 간호사교육연구센터(대표 전호웅, 이하 센터)는 신규 간호사의 업무 적응력을 높이는 간호 실습 시뮬레이션(NTS, Nursing Training Simulation)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센터는 업무 부적응 문제의 결과로 나타나는 신규 간호사의 높은 사직률을 해결하고자 시뮬레이션 기술과 간호 실습의 융합을 주제로 ‘BISTEP 2020 R&D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받았으며, ‘2021년 중소벤처기업부 청년사관학교 사업화 지원 사업’에 올 3월 최종 선정된 바 있다.

센터가 개발한 NTS는 대학교에서 ‘핵심 술기’라고 부르는 주사, 관장 등 간호 처치술에 초점을 맞춘 기존 간호 시뮬레이션 범위에서, 임상 실무 중 요구되는 문제 상황에 대한 해결 능력 및 판단력을 높일 수 있는 방향으로 확대한 게 특징이다. 이를 통해 대학교에서 얻은 이론 지식을 현장에서 적용하는 데 어려움을 느끼는 신규 간호사들이 업무 부적응으로 사직하는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센터는 NTS 개발을 위해 2020년 예비창업패키지 사업화 지원 사업으로 개발한 간호 알고리즘을 적용, 10개 과별로 입원하는 국내 임상 간호 과정 데이터를 바탕으로 국내 사례로 간호 시나리오를 수립하고, 온라인으로 실습 시뮬레이션이 가능하도록 연구하고 있다. 이에 IT화에 대한 부족한 역량을 보완하기 위해 앱 ‘마이듀티’를 만든 포휠즈와 업무 협약을 맺고 NTS의 공동 개발을 진행했다.

기존 간호 실습 시뮬레이션은 배뇨 곤란 환자처럼 단순한 상황 시나리오에 대한 간호 처치에 초점을 맞춘다. 그러나 간호 대상자들은 한 가지가 아닌, 여러 문제를 지난 상태에서 입원하므로 간호사에게는 환자가 증상을 호소할 때 그 원인을 정확히 사정하고 이에 따라 필요한 간호를 제공하는 판단력이 중요하다.

이런 상황 판단력을 높이는 시뮬레이션을 개발하려면 일차적으로 상황에 대한 시나리오가 중요하다. 그러나 현재 간호학 시뮬레이션 학습에 활용할 수 있는 시나리오는 국내에 거의 없다. 이들마저도 국내에서 만든 게 아니라, 환자 사례가 우리 상황과 맞지 않는 경우가 많다.

센터의 NTS는 10개 의료 부서별 입원 환자들이 가장 많이 호소하는 증상을 연구·분석해 성별, 연령, 증상 등 다양한 변수에 따라 무제한으로 시나리오를 만들 수 있다. 초급, 중급, 고급 3개 레벨에 따라서 복합 증상을 호소하는 시나리오를 도출해 실제 임상에서 상황 판단력을 키우는 데 충분할 것으로 보고 있다. 센터는 현재 NTS의 지식 특허 출원을 마친 상태다.

센터의 NTS는 기존 간호 시뮬레이션 프로그램과 달리 이용자가 시나리오에 따라 필요한 간호 사정, 간호 중재를 선택하면 전체 평가 점수가 나온다. 특히 간호 사정 및 간호 중재의 항목별 세부 요소에 대한 평가 및 피드백을 함께 볼 수 있어 어떤 부분이 부족했는지 알 수 있고, 이를 통해 교수자가 부족한 부분에 대해 선택적으로 피드백할 수 있는 게 강점이다.

센터는 NTS가 정확하고 유효한 판단 능력 및 개별 환자 상태에 맞는 맞춤 간호를 제공하도록 실습 교육 효과를 높일 뿐만 아니라, 기존 간호 교육 방식의 한계점에 최신 기술을 융합하는 새로운 시도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한동수 간호사연구소 대표는 “실제 임상에서 요구되는 다양한 간호사의 역량을 분석하고, 기존 교육 과정에서 부족한 요소를 파악해 다른 분야에서 검증된 시뮬레이션 기술을 간호에 접목하는 시도는 다른 분야와 융합이 부족한 간호계에서 반가운 소식”이라고 말했다.

전호웅 간호사교육연구센터 대표는 “임상 간호사에게 요구되는 모든 역량을 대학교에서 배우면 좋겠지만, 모든 역량을 갖춰서 올 수는 없는 걸 수용해야 한다. 또 대학교에서 모든 훌륭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할 수는 없다”며 “센터는 임상에서 신규 간호사가 겪는 업무 부적응 이유의 하나인 환자 증상 호소 시 문제 해결 능력과 판단력을 높이는데 NTS가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간호사교육연구센터 개요

2020년 5월 설립된 간호사교육연구센터는 간호대학, 간호학과가 분류하는 아동, 성인, 노인 간호학, 모성 간호학 등 기존 접근 방식에서 실제 임상에서 요구되는 호흡기내과, 신장내과, 정형외과, 정신과 등 과별로 교육 관점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고자 한다. 센터는 2020년 중소벤처기업부 예비창업패키지 및 최우수 사업에 선정됐으며, BISTEP 2020 R&D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2021년 청년사관학교 창업지원사업 선정, 부산창업지원센터 기술인큐베이팅 사업 선정 등 간호사 교육 방식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